'슈스케5박시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08.11 슈스케5 그땐미처알지못했지 박시환 호소하는 목소리
실시간검색어2013.08.11 00:00

 

 



이미지출처


이적의 ‘그땐 미처 알지 못했지’를 불러 슈퍼위크에 진출한 박시환씨.

“단순히 노래가 하고 싶다”고 참가의도를 밝힌 박시환씨는 슈스케 1부터 5까지 끈임없이 문을 두드린 5수생입니다.

어려웠던 어린 시절.

"저는 부산 신항에서 정비공으로 일하고 있다. 아직 초보라서 실수를 많이 한다. 이전에는 아버지와 함께 좌판으로 떡복이를 팔았다"고 진솔한 고백을 했습니다.

심사위원 정재형이 ""5년 동안 뭘 믿었던거냐" 고 물었더니 박시환은 "실력은 계속 늘것 같았다. 이번에 떨어져도 계속 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는군요.

이에 정재형이 "지금까지 왜 안됐는지 모르겠다"라며 그를 추켜세웠고, 이승철은 "무엇보다 간절함이 느껴졌다. 뜨겁게 가슴속에서 뭔가가 느껴졌다"고 멘트해주었네요.

본인의 진솔한 고백처럼 순수하게 음악을 사랑해서, 노래 부르는게 좋아서 계속 슈스케의 문을 두드려온 박시환씨.

가끔 살다보면, 뭔가를 순수하게 좋아하는 사람이 자신의 불운한 처지를 비관하지 않고 그 꿈을 계속 지켜나가는걸 보게 됩니다.

그런 모습은 진정 아름답게 보일수 있습니다. 우리 각자에겐 자신만의 꿈이 있기 때문이죠. 비록 그 꿈을 지켜나가건 힘겨워서 포기했건 꿈이 우리 마음 속에서 사라지는건 아니죠.

자신의 꿈을 꿋꿋하게 지켜가는 박시환씨를 보면서 제 자신의 예전 꿈들을 돌이켜 보게 되는군요.^^

슈퍼위크에 진출 확정된 박시환씨에게 힘내시라는 한마디 꼭 하고 싶습니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