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아는이야기2013. 10. 13. 19:41

안녕하세요 ^^

 

5일날 제 글 독자분들께 부탁드려서 다섯의 추천을 받아 네이버 오픈캐스트를 개설하고서 10일날 네이버 메인에 뜨는 영광을 누리게 되어 무척 기뻤는데요. 사실 그때 약간 '허황된 기대'도 품었던게 사실입니다. ^^;; 무엇이냐구요. 이렇게 한번 메인에 떠서 폭팔적인 유입이 생기는걸 보면서 이 중에 일부 구독자는 지속적인 유입 독자가 되어주지 않을까하는 기대였죠. 한마디로 이렇게 뜨고 나서 뭔가 좀 남는게 있지 않을까 하는거였죠!

 

그런데.....^^ㅋ

 

 

결과적으로 남은건 아무것도 없다는걸 보여드리게 되어 저두 참 유감입니다만 ㅋㅋ 어쩔수 없나 봅니다. 제 운빨이 여기까지라고 생각해야죠. 어쨌거나 이것만 해도 저에겐 큰 기쁨이었습니다만. ^^

 

 

 

 

 우선 일방문자수는 그야말로 칼 같이 이전 상태로 돌아왔구요. ^^;;

이전에 비해 눈에 띄게 유입이 늘어난 시간대라든지 특히 오픈캐스트 쪽에서 유입이 확 늘었다든지 이런거 전...혀 없습니다. ^^;;

 

 

 

 

 

 

독자분들의 유입경로 역시 별로 달라진게 없습니다. 사실 전... 혀 달라진게 없다고 봐도 될 정도인데요. ^^;; 여전히 다음뷰와 네이버 검색어로 유입되는 독자가 대부분입니다. ^^;; 꾸준히 제 글 읽어주시는 분들 정말 감사드려요! ^^ㅋ

 

네. 이렇게 된 이유.... 뭐 쉽게 생각해보면 답이 나옵니다만 제가 올리는 글이 '정보글'이나 '대중적인 글'이라고 하기엔 좀 미흡한 부분이 많아서 이렇게 되었다.... 고 보는게 가장 맞을거 같구요. 그런 글 쓰려면 제가 최신 물건도 좀 자주 사고 여행도 좀 자주 가고 요리(!)도 좀 자주 하고 이런 부분이 있어야 하는데 '귀차니즘' 떄문에 그런게 거의 없다보니 그냥 머리에서 튀어나오는대로만 쓰고 있거든요. 그래서 제 글 몇개 읽어보신 분들이 '여기 글쓴이가 좀 노력을 안하고 돈도 안쓰고 뭐든지 날로 먹으려 드는 스타일이구나?' 라고 판단하시는 것 같습니다. 뭐 사실 굳이 따지자면 정확하게 맞는 말씀입니다. ^^;;

 

그래서 반성하고 앞으론 그렇게 쓰겠다?.... 네. 택도 없는 일이죠. 갑자기 제가 '갤럭시 노트 10.1'이라도 턱 질러서 멋드러진 리뷰글을 쓸수 있을까요. 불가능하진 않습니다만 뭐 언제가 될지 요원한 일이죠. (실은 그런거 하나 사고싶긴 합니다! 기회 보고 있습니다. ^^:)

 

뭐 결론적으로 저는 저니까 이대로 쭉 가게 될거 같군요. ^^:; 결국 이 말을 하고 싶어서 이 글 쓰게 되었네요 ㅋㅋ

 

아참 그리고 한마디 더. 이번에 오픈 캐스트 시작할때 추천해주셨던 락커님, 스파클링사케님, 비오는날오후님, 저와 비슷한 야망을 품고 계시는걸로 짐작되는 남김없이님 ^^, 그리고 항상 제 글 좋게 봐주시는 스카이님께 이 글을 빌어 절절한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ㅎㅎ 좋은 글 올려주셔서 언제나 감사합니다. ㅎㅎ

    2013.10.13 20: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블로그 방문자수를 일정 수준 유지하는 것은 역시 검색에 의한 유입이더군요.
    반짝 인기글로 폭발적인 유입이 이뤄지더라도 금방 제자리로 돌아오는 경우가 대부분인 것 같습니다.
    또한 방문자수를 증가시키기 위해선 대중들의 관심이 많은 주제의 글을 쓰는 것이 유리하긴 할 겁니다.
    하지만 인기있는 주제는 워낙 경쟁률이 높아 노출되기가 상당히 힘들더군요.

    블로거에겐 역시 방문자수가 작은 희망의 씨앗이네요^^

    2013.10.13 22: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구구절절 옳으신 말씀인데 검색어유입. 저도 이 부분을 가장 크게 보고 있습니다만 제가 아직은 검색로직... 특히 네이버 검색로직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네요 ^^

      2013.10.13 22:35 신고 [ ADDR : EDIT/ DEL ]
  3. 제이름까지 언급해 주시니 황송하네요. (근데 스파클링 사케입니다. ㅎㅎㅎ 제가 한때 아주 좋아해서 일식집 갈때마다 시키던,. 탄산 사케이지요.)

    저는 개인적으로 지윤이 이야기보다 성준이 이야기가 재미있었는데, 언제 또 성준 에피소드도 올려주세요 :)
    꾸준히 글 써주시면 블로그가 점점 자라날 거라고 생각해요. 재미있게 잘 읽고있습니다.

    2013.10.14 00: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하! 큰 실수 했네요 ㅋㅋ 스파클링 사케라면 저도 맛있게 먹은 기억이 있네요. 지윤이 시리즈는 이제 일주에 한번만 올리려구요 ^^ 골고루 써보겠습니다.

      2013.10.14 06:24 신고 [ ADDR : EDIT/ DEL ]
  4. 이거이거이거.... 저도 열심히 일고 있었는데 제 닉넴을 안쓰셨군요... 서운한데요...--;;

    ㅎㅎ

    농담이구요. 오픈캐스트 메인에 뜨시다니... 대단하시네요. 저도 30회 발행해봤지만 단번도 오픈캐스트 메인에는 뜨질 않더군요. 이런....

    오픈캐스트는 보면 확실히 업체라든지 전문블로거들이 꾸준히 게시하면 자주 메인뜨니까 좋겠지만 일반블로거는 한두번 뜨는걸로 만족해도 충분한거 같아요. 제발 저도 한번만 떠보고 싶네요.ㅎ

    노하우비법좀....

    2013.10.14 01: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헤헷 죄송해요! ㅋㅋ 닉 틀리게 쓰고 빼먹고 ㅋㅋ 오픈캐스트 뜨는 요령 한가지만... 캐스터 노트 잘 써놓으래요. 밥먹듯이 선정되시는 어떤 분 말씀입니다 ㅋㅋ 참고되시길

      2013.10.14 06:31 신고 [ ADDR : EDIT/ DEL ]
  5. 락커

    글 재밌게 잘 보고 있습니다~
    저는 언제쯤 발행해 볼 수 있는 수준이 될까요^^;;
    부럽습니다~

    2013.10.14 09:52 [ ADDR : EDIT/ DEL : REPLY ]
  6. 캐스트노트라.... 열심히 쓴다고 쓴건데도 그동안 부족했던거군요.... 조언감사드려요~ㅎ

    2013.10.14 10: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락커

    하하 감사합니다^^

    2013.10.14 13:48 [ ADDR : EDIT/ DEL : REPLY ]
  8. 저도 예전에 비슷한 경험을 ㅋㅋ .. mixsh같은 경우 2주에 한번꼴로 메인에 걸려도 .. 방문자수는 별 변화가 없더군요 ㅎ .. 버크하우스님 화이팅 ~~

    2013.10.15 12: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반짝하는 글보다 꾸준하고 내실있는 글이 좋습니다.

    2013.10.17 16:31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