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학각론2014. 4. 8. 18:07

 

1. 여자랑 다투다보면 느끼는 것. 시비를 누가 먼저 걸었느냐는 여자에겐 하나도 중요하지 않은데 남자에겐 이게 참 중요하다. 이걸 따지기 시작하면 다툼이 커진다.



2. 여자의 하이톤인 목소리가 남자에겐 윽박지르는 것처럼 느껴진다. 남자들끼리 대화할땐 이런 하이톤의 목소리를 들을 일이 거의 없으므로 듣는 남자 입장에서 짜증이 더 난다.


3. 남자가 여자와 다투면서 가지게된 선입견은 대부분 반복적으로 경험한 것들이다. 남자들끼리 얘기할때 '여자랑 싸우면 결국 그렇게 되더라. 뻔하지 뭐.' 이런 부분이 있기 때문에 여자랑 다툴때 남자는 더욱 굽히지 않으려고 한다.


4. 대부분의 여자들이 남자와 논리적으로 조곤조곤 따지는걸 별로 좋아하지 않지만 간혹 그런 여자가 있는데 정말 무섭다. 이런 경우 진짜 큰 싸움 될수 있다.



5. 여자가 수세에 몰리면 자꾸 지나간 일을 들춰낸다고 남자들이 불평하지만 실제로 여자는 수세에 몰리지 않아도 감정이 격해지면 자꾸 예전 일이 생각나는듯 하다.


6. 여자가 화낼때 처음에는 남자가 잘못한 일로 화내고 중간에는 남자가 맞짜증을 낸다고 화내고 마지막에 남자가 자기 말을 안듣는 것 같아서 화낸다.


7. 남자는 여자가 별것아닌 일로 화낸다고 생각하지만 여자는 싸우는 도중 자신이 화내는 이유를 남자가 하찮게 생각한다는 사실을 깨닫고 더욱 화를 내게 된다.



8. 격하게 싸운후 시간이 흐르면 자신이 했던 말을 후회하는 남자. 격하게 싸운후 남자가 자신을 대하는 태도가 달라지면 후회하는 여자.


9. 여자는 대체로 남자에게 화냈던 것을 후회하기보단 나중에 잘 대해주면 풀릴것으로 생각한다. 그래서 몇번을 싸워도 여자의 화내는 수준이 결코 수그러들지 않는 것이다.



10. 오래 사귄 커플이 사소한 일로 크게 싸웠다면 후회하는 쪽은 남자. 상처받는 쪽은 여자. 먼저 손을 내미는 쪽은 남자. 갈등하는 쪽은 여자.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인생을 달관하신 분의 회고담 같은 기분입니다.
    제 자신을 한 참 찾아봐야겠습니다.

    2014.04.09 07: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귀에 쏙쏙 들어오는 말들이 많네요^^
    특히 6번에 공감이 가는군요 ㅎ

    2014.04.09 1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10번글이 참 뭔가 깊게 생각하게 만드네요...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2014.04.09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6번은 아마 많은분들이 공감하실꺼 같은데요 ㅎㅎ

    2014.04.09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결국 서로 좁혀지지 않고 평행선을 달리는건 ..
    서로 다른 종족들이라 이해를 못하기 때문이지요.^^

    2014.04.09 23:16 [ ADDR : EDIT/ DEL : REPLY ]
  6. 그래서 전 하이톤이 아니에요. ㅎㅎㅎㅎㅎㅎㅎ 싸울 연인이라도 있음 좋겠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

    2014.04.10 10:39 [ ADDR : EDIT/ DEL : REPLY ]
  7. 눈에서 땀이....

    2014.04.11 17: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일구사랑

    이건 좀 공감되염 ㅋ

    2014.04.21 17:18 [ ADDR : EDIT/ DEL : REPLY ]

-연애학각론2014. 4. 8. 15:07





1. 이전에 여자에게 차인 경험이 있기 때문에 새로 사귀게된 여자와도 헤어지게 될까봐 불안해한다. 남자의 이런 감정이 여자가 알수있을만큼 겉으로 드러난다.



2. '만약 우리가 헤어지게 된다면....' 여자에게 무심코 이런 류의 말을 한다. 남자의 이런 태도는 여자에게 믿음을 주기 어렵다.

 

3. 여자 또는 연애에 대해 기대하는 것이 많다. 연애를 하면 자신이 지금보다 훨씬 행복해질거라고 믿는다. 따라서 막상 실제 연애를 하면서 그렇지 않다는걸 깨닫게 되면 크게 실망한다.


4. 여자의 외모 또는 조건에 대해 늘상 굽히지 않는 부분이 있다. '내가 사귈 여자라면 최소한 이만큼은 되야지.'



5. 화를 참지 못하고 충동적인 결정을 잘 내린다. 그리곤 곧잘 후회한다.


6. 연애 매너에 대해 무지하고 관심도 없다. 매력적인 여자를 만나고 싶다는 생각은 있지만 나 자신이 어떻게 하면 매력적인 남자가 될까라는 부분에 대해 깊은 고민이 없다.


7. 자신이 사귀는 여자와 다른 여자의 외모를 곧잘 비교하고 사귀는 여자에게 실망한다. 여자와 달리 남자는 오로지 여자의 외모만 비교한다.



8. 사귀는 여자에게 한참 관심을 쏟아부을때와 그렇지 않을때의 행동 차이가 크다. 이 차이가 클수록 여자 입장에서 남자에게 빨리 실망한다.


9. 여자에게 잘해줄때 좀 심하다 싶을 정도로 잘해주는 남자는 자신이 그렇게 못해줄때 역풍을 맞을 각오도 해야 한다. 여자는 반짝 서프라이즈보다 꾸준한 관심을 선호한다.


10. 남자가 여자에게 속이는 부분이 많아서 들통날때마다 두 사람의 관계가 위기를 맞는다. 이런 남자는 대체로 여자에게 매우 잘 해주는 편이기 때문에 한두가지 거짓말이 들통난다고 헤어지진 않는다. 하지만 낙숫물이 계속 떨어지면 댓돌에 구멍이 뚫리는 법이다.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제대로 사겨본 적이 없는 저는 예외일것 같습니다만.
    그래도 사귀면 참고해야겠습니다 ㅎㅎㅎ

    2014.04.08 19:19 [ ADDR : EDIT/ DEL : REPLY ]
  2. 9번의 꾸준한 관심을 선호한다는 말... 제가 좀 기억해둬야겠습니다^^

    2014.04.09 10: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여자든 남자든 이유는 좀 비슷한 것 같아요! 연인에게 최선을 다해야겠어요. ^^

    2014.04.09 10:43 [ ADDR : EDIT/ DEL : REPLY ]
  4. 꾸준함과 진심있게 대해야 연애도 오래 가는 것 같아요~
    잘 봤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2014.04.09 11: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