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만드는비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1.17 [남녀분석] 새해맞이! 남친 만드는 비법 3가지 (16)
-연애의기술2014.01.17 18:02

안녕하세요. 이 포스팅 솔직히 쓸까말까 고민 많이 했습니다. 왜냐구요? 다름이 아니라.

'세상에 이것보다 쉬운 일이 있을까?'

네. 바로 이런 이유 때문입니다. 이건 마음만 먹으면 너무 쉽게 이루어지는 일이기 때문에 굳이 제가 어렵게 포스팅으로 쓸 내용이 없습니다. 뭐 제가 말하지 않아도 잘 아시겠지만 여자가 유혹의 시그널을 보내는데 그걸 무시하고 지나가는 남자는 거의 없습니다. '열 여자 마다하는 남자 없다.' 라는 속담도 있습니다만 남자는 여자가 자길 유혹한다는 느낌이 조금이라도 들면 최소한 관심이라도 가집니다. 심지어 그녀가 X진상, X오크, X싸이코라 할지라도 말이죠! 만약 이렇지 않다면 X진상, X오크, X싸이코녀에게는 남친이 없어야 하는데 실제로 주위를 보면 그런 여자에게도 당당히 남친이 있는 경우를 많이 보잖아요? '세상에! 어떻게 저런 여자에게 남친이 있을까.' 평소 이런 의문을 품으셨다면 그 답은 바로 이거라는거죠.

'여자가 남자를 꼬시는 방법은 남자가 여자를 꼬시는 방법에 비해 엄청나게 많고 성공율 또한 매우 높다.'



네. 이렇다는 말입니다. 제가 분명히 말씀드리지만 남자에 비해 여자가 애인 만드는게 훨씬 쉽습니다. 현실이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남친 만들기가 어렵다고 호소하는 여자들이 존재한다는 것은 도대체 어떻게 설명하면 좋을까요. 제가 볼때 이렇게 남친 만들기가 어렵다고 호소하시는 여자분들의 특징은 아래와 같습니다.

 

1. 당신의 눈은 높은게 아니라 이상하다. 제발 착각하지마라. 눈 높은 여자도 얼마든지 남친 생긴다. 당신에게 남친이 안생기는 것은 당신 눈이 높아서 그런게 아니라 당신의 남자 고르는 기준이 미친X 널뛰는 것 마냥 일관성도 없고 이상해서다. 먹히지 않을 남자에게 먹히지 않을 타이밍에 대쉬해놓고 남친 만들기 어렵다고 징징대면 그걸 누가 받아주나.

2. 남자에게 유혹의 시그널 보내는 방법을 모르거나 관심이 없다. 잠자는 숲속의 공주마냥 가만히 누워서 남자가 다가오길 기다린다. 물론 그렇게 암것도 안하고 주구장창 기다리기만해도 대부분의 여자에게 꽤 높은 확률로 남자가 다가온다. 어떤가. 내가 쉽다고 하지 않았나. 그런데 그렇게 다가온 남자에게 조차도 좋아한다는 시그널을 보내지 않으면 남자는 그녀 주위를 맴돌다가 지쳐서 떠난다. 대부분의 여자는 이런 과정을 몇번 겪고나서 '아. 내가 이러고 있으면 안되겠구나. 좀더 적극적으로 해봐야지.' 라고 깨닫고, 적극적으로 시그널을 보내기 시작한다. 그럼 또 대부분의 경우에서 성공한다. 이럼에도 불구하고 안생기는 경우는 바로 위 1번이 크게 작용한 결과다. 당신의 눈이 삐꾸인 것이다.

3. 정말 구제불능의 외모를 지닌 여자에게도 당연하다는듯이 남친이 있다. 거기다 성격도 더럽고 된장기질도 엄청 심한데 남친이 있다. 여기에다 아무리 지저분하고 짜증나는 조건을 더더더 갖다붙여도 '그래도 그녀에겐 남친이 있다.' 그런데 말이다. 여기에 딱 하나만 갖다붙이면 바로 남친이 똑 떨어지는 조건이 하나 있다. 그게 뭔지 아나. 바로 그녀의 마음속에서 지칠줄 모르고 타인과 비교질을 해대는 '열등감'이라는 이름의 저울이다.

'그 애 남친보다 후진 남자는 싫어....'
'다른 남자는 다 하던데 이 ㅇㅇ는 왜 안할까.'
'요즘 기준이 이런데 남자가 이정도는 해야되는거 아냐?'

바로 이런 심리. 이것도 대부분의 평범한 수준에선 문제가 안되며 매우 극심한 수준에서만 문제가 된다. 이런 여자는 남친이 생기더라도 금새 차버리거나 차이게 되며 본인의 문제가 무엇인지 모르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네. 대충 이렇습니다. 따라서 저는 이 세가지 문제에 해법을 제시해주는 것이 곧 '남친 안 생기는 여자가 남친 만드는 비법'이라고 믿습니다. 그럼 시작해보죠.



1. 좋은 기준 나쁜 기준 이상한 기준



여자라면 누구나 잘난 남자 만나고 싶겠죠? 그거야 당연한거고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그런데 남친이 생기지 않는 여자분들 중에 자기만의 '남자 고르는 이상한 기준'을 가진 분들이 있어요. 이를테면.

'여자한테 엄청 잘해주면서 당신만 바라봐주는 남자.'


어때요. 이게 가능하겠습니까? 여자한테 엄청 잘 해주는 남자는 당연히 당신 뿐만 아니라 다른 여자들에게도 두루두루 잘 해주고 인기가 매우 높습니다. 이런 남자가 당신만 바라봐주길 기대한다는건 매우 힘든 일이예요. 만약 그 남자가 당신만 바라보려면 그는 여자들한테 두루두루 잘해주는 자신의 습관을 고쳐야 합니다. 그런데 사람이 습관을 고친다는건 쉬운 일이 아니거든요. 그래서 이게 어렵다는겁니다. 이와 비슷한 예로.

'엄청 똑똑한데 당신한테 잘난 척하지 않는 남자'

어우. 이건 완전 말장난이네요. 죄송합니다. 써놓고보니 이건 그냥 말장난이예요. 설마 이런 판타지세계에서 툭 튀어나온거 같은 남자를 기대하는 분 없겠죠? 아무리 개념이 없어도 그렇지 설마 이런걸 기대할라구요. 이런 남자 아무리 꿈꿔봤자 현실세계에는 존재하지 않습니다. 엄청 똑똑한 남자는 대체로 당신의 무식함을 용납해주지 않아요! 하여튼 좋은 기준, 나쁜 기준 다 괜찮은데요. 이런 이상한 기준은 정말 안되요. 이거야말로 대전 대구 부산 찍고 노처녀로 달려가는 최단코스라는거 분명히 말씀드리죠.


2. 남자를 유혹하는 방법을 모르겠다고? 헐....



남자한테 좋아한다고 말하기 부끄럽죠? 그럼 혹시 그에게 좋아한다는 싸인을 보내는 법은 아세요? 이건 진짜 쉽잖아요. 그냥 그가 하는 말에 정감있게 리액션하고 잘 웃어주고 가끔 가벼운 터치 시도, 뜻밖의 선물 주기 등등.... 방법이 하도 많아서 일일이 쓰기도 귀찮네요. 네? 이런것도 부끄러워서 잘 못 하겠다구요? 좋아하는 티 내는게 부끄럽다구요? 그럼 좋아하는 티 내지 않고 싸인을 보내는 방법도 있는데 아시려나. 그에게 칭찬을 해주면 되요. 그의 장점이나 잘한 일에 대해 아낌없이 칭찬을 퍼부으세요. 그건 굳이 좋아하는 티를 내지 않고서라도 할수 있는 말이잖아요. 아니면 그와 취미를 공유하는 식으로 그의 행동반경 안에서 자주 나타나세요. 그것 역시 좋아하는 티를 내지 않으면서 그와 가까워질수 있는 방법이죠. 네? 이런 것도 다 귀찮다구요? 신경쓸게 많아서 싫다구요? 그럼.... 약간 소극적인 방법. 자신을 가꾸는거죠. 화장이랑 옷차림 예쁘게 하고 자신있는 모습으로 그의 앞에 나타나세요. 네? 그것도 잘할 자신이 없다구요? 화장이랑 옷 입는거 늘 잼병이었다구요? 아. 그러시구나.... 흐흐흐. 그럼 마지막으로 한가지 방법이 있네요. 지금 바로 팻숍에 가서 고양이 한마리를 입양하세요. 고양이를 잘 키우면서 어떤 멋진 남자가 느닷없이 당신의 매력을 깨닫고 접근할때까지 주구장창 기다리세요. 일년이건 이년이건 삼년이건.... 혹시 그러다가 아무도 안오면 어쩌냐구요? 노우 프라블럼! 괜찮아요! 그래도 당신에겐 고양이가 있잖아요. ^^


3. 열등감은 정말 답이 없는데 어쩌지?



열등감은 오로지 열등감을 버리는 것만이 답입니다. 열등감은 다른 사람과 나를 비교하는 것으로부터 나옵니다. 비교하지 마세요. 당신의 잘난 친구와 당신을 비교하면서 열등감 느끼고, 그녀의 잘난 남친과 당신의 남친을 비교하면서 열등감 따불로 느끼고, 그녀의 잘난 남친이 그녀에게 해주는 것과 당신의 남친이 당신에게 해주는 것을 비교하면서 열등감 따따불로 느끼고.... 도대체 이게 뭐하는 짓거리란 말입니까. 이건 정말 답도 없고 결론도 나지 않는 한심한 짓거리예요. 지금 당장 비교를 멈추고 자기 자신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세요. 그래야 마음이 편안해지면서 모든걸 긍정적으로 바라볼수 있는 겁니다. 혹시 모르죠. 이렇게 마음이 편안해지면 없던 남친이 갑자기 생길지도요. 두고보세요. 사람 일은 모르는거예요. ^^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