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아는이야기2014.01.24 17:31

오늘 일드추천은 '갈릴레오' 입니다. ^^ 시즌1 워낙 재미있게 봤고 지금 시즌2 정주행 중인데요. 주인공 물리학 준교수 유가와 마나부(후쿠야마 마사하루)와 함께 다니면서 사건을 해결하는 신입여형사가 시바사키 코우(♥)에서 요시타카 유리코로 바뀌었는데 (대체 왜! 왜! 왜! ㅠㅠ) 개인적으로 시바사키 코우의 팬이라 이 부분이 참 아쉽네요. 하여튼 내용적으로는 시즌2도 시즌1 못지않게 재밌더라구요.





이 드라마의 스토리는 대충 이래요. 신입여형사 시바사키 코우가 현실적으로 불가능에 가까운 기괴한 사건들을 맡게 되고 어려워하고 있던 차에 선배의 소개로 제도대학 물리학과 준교수인 유가와 마나부를 알게 되어 그의 천재적인 두뇌의 도움을 받아 사건을 해결한다는 식이죠. 이런 드라마라면 참신한 물리학적 트릭이 화려하게 등장할 것 같지만 그건 미드에서나 그런거고 일드에선 그보단 좀 뻔하다 싶은 트릭이 나와요. 원래 일드는 그런거 다 감안하고 보는거구요. 갈릴레오의 영화판인 '용의자 X의 헌신'에 등장한 것 같은 기막힌 트릭을 기대하시면 초장에 실망해요. ^^;; 그보다는 일드 특유의 아기자기한 맛, 매회 등장하는 특이한 캐릭터들의 매력 뭐 이런것 위주로 보시면 재밌어요. 하여튼 제가 최근에 본 일드 중에선 가장 볼만했다고 자신있게 추천해드립니다.


마나부와 코우. 초반엔 둘이 같이 돌아다니면서 탐문수사하는 장면 위주다.


이런 엄청난 연구시설에서 사건을 재연하는 마나부. 이래도 되는 것이냐!


그리고 이 드라마의 한가지 아쉬운 점. 몇몇 장수일드가 그렇긴 한데 일드를 보다보면 '매회 정해진 형식'이라는게 있어요. 클라이막스에서 주인공이 틀에 박힌 동작이나 대사를 하고 장면이 전환되는 식이죠. 명탐정 코난의 '진실은 하나야!' 소년탐정 김전일의 '수수께끼는 모두 풀렸어!' 같은거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요. 갈릴레오도 그런게 있어요. 처음 볼땐 약간 유치한 느낌이 들기도 하는데 사건이 해결될 무렵 갈릴레오(유가와 마나부)가 어딘가에 막 미친듯이 공식을 쓰기 시작해요. 그럼 보는 사람 입장에선 '아. 저 놈이 드디어 미스테리를 풀었구나.' 하고 깨닫게 되죠. 이건 인도영화 끝날때 다같이 춤추는 장면처럼 일본 드라마 고유의 형식이라서 제가 뭐라고 할 문제는 아니지만 솔직히 이젠 좀 빼도 되지 않나 싶어요. 이게 은근히 드라마에 몰입을 방해하거든요. 긴장하고 봐야 될 장면에서 괜히 웃기기도 하구요. 하긴 이런 맛 (뭐라고 해야 되나 일종의 병맛?^^)에 일드 본다고 하시는 분도 있긴 한데 아마 우리나라 대다수분들은 저처럼 느낄거라고 확신합니다.

신고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내가아는이야기2013.12.21 14:25







후릅~^^ 남의 떡이 커보이는걸까요. 이 드라마에 나온 가츠동. 울나라 일식집에서 먹는 것보다 밥 위에 얹어진 돈카츠가 훨씬 커보이네요. 그리고 가츠동이란게 원래 저런건가 싶은게 밥 위에 계란의 양도 훨씬 많아 보이구요. 사실 울나라에서 가츠동 먹다보면 위에 얹어진게 적어서 항상 막판에밥만 먹게 되거든요. 하여간에~ 이 드라마는 밤에 보면 정말 힘들더라구요. 주체할수 없는 야식의 유혹 ㅋㅋㅋㅋ 결국 기어이 뭔가를 시켜 먹게 되네요. 배경도 밤이라서 딱 야식 생각나게 만드네요. ^^ 그래서 이 드라마 저는 좋아하고 집사람은 무쟈 싫어하더라구요. ㅎㅎ 여자분들은 정말 조심해서 봐야할 드라마입니다.




신고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내가아는이야기2013.12.13 18:25

 




간만에 재밌는 일드 하나 추천해드려요. '심야식당'이라는 일드인데요. 일본에 워낙 먹방 드라마가 많긴 한데 이 드라마는 요리가 메인이라기 보다는 심야 식당에 드나드는 사람들의 스토리가 메인이더라구요. 아무래도 심야식당이다 보니까 평범한 사람들 보다는 사연있는 사람들이 많이 오는데요. 매회 다른 스토리가 나오고 다 그럭저럭 볼만하더라구요. 일드 처음 보시는 분들은 일본 드라마 특유의 일본식 감수성 약간 불편해들 하시는데요. 그게 일본이 우리나라하곤 워낙 정서가 틀린 부분도 있고 해서 처음엔 좀 다들 그러시더라구요. 그런데 '심야식당'은 그나마 우리 입장에서 좀 편하게 볼수 있는 드라마에요. 여기엔 일본식의 다소 엉뚱하고 이해안가는 내면연기나 인간관계 따위가 등장하지 않거든요. 제가 보기엔 그냥 상식적으로 이해할수 있는 수준이더라구요. 하여튼 일드 특히 먹방 드라마에 관심있으신 분들이라면 이 드라마부터 시작하시길 추천드립니다. ^^

 

신고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