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학각론2014.04.12 18:48


1. 이제껏 내숭떠는 여자, 은근히 과감한 여자, 대놓고 강하게 나오는 여자 등등 온갖 여자를 만나보았지만 그중 군계일학을 뽑으라면 생각나는 그녀가 있다. ㅇㅇ백화점 식품매장에서 알바하던 시절 알게된 여잔데 같은 매장에 그녀가 마음에 둔 남자가 있었다. 어느날 일 끝나고 모인 술자리에서 그녀는 그 남자의 옆자리에 앉았는데 계속 그 남자를 까는 말만 해서 남자의 기분이 무척 안좋아보였다. 'ㅇㅇ오빠는 도대체 뭐 하나라도 제대로 하는게 있는지 모르겠어....' 이런 가시돋힌 말을 던지며 자신의 손을 남자의 허벅지 안쪽으로 쑥 밀어넣는게 아닌가. 나를 제외한 주위 사람들이 전혀 눈치채지 못할만큼 빠른 동작이었다. 그 남자는 순간 당황한듯 했지만 여자를 한번 쳐다보고는 말이 없었다. 이후 2차 나갈때쯤 두 사람은 이미 사라진 뒤였고, 연애기술이라는 말 자체가 생소하던 시절에 '아.... 저런게 바로 연애기술이구나.' 라고 깨닫는 계기가 되었다.



2. 여자는 자신의 섹시함을 머리로 생각해내지 않는다. '저 사람에게 섹시하게 접근해봐야지.' 라고 마음먹고 방법을 궁리해봤자 좋은 결과가 나오지 않는다. 여자의 섹시함이란 타고난 부분이 크며 특히 성격적으로 이성을 잘 유혹하는 스타일이 있는데 이런 여자에겐 연애란게 그닥 어렵지가 않다. 괜찮은 남친이 늘 그녀의 곁에 있다.



3. 이런 여자 중에는 남자 마음을 묘하게 자극하는 색기있는 목소리를 지닌 여자가 많다.



4. 보통 이런 여자는 외모보다는 몸매가 좋은 편이다.



5. 남자들이 자신에게 잘 끌린다는걸 알고 있기 때문에 마음에 드는 남자가 있으면 머뭇거리지 않고 자신있게 접근한다. 그리고 남자가 한두번 튕긴다고해서 쉽게 포기하지 않는다.




신고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연애학각론2014.04.09 16:24

 

1. 스타킹을 신은 다리의 윤기가 자르르 흐르는듯한 매끈함. 어두운 색일수록 광택이 나면서 더욱 매끈해보이며 그래서 검정스타킹이 그토록 인기인 것이다.



2. 남자가 여자를 바라볼때 느끼는 관능미란 무엇인가. 남자는 대체로 여자만이 가질수 있는 것에 끌린다. 그리고 그것을 노출하기보단 적당히 숨기려 할때 더욱 매력적으로 느껴진다.  대표적으로 살짝 보일듯 말듯 보이는 가슴골.

 


3. 섹시함을 추구하는 여성의 시도는 역사가 오래된 것이 많은데 특히 눈화장에 있어서 고양이의 눈매를 따라하는 캣츠아이 화장술은 오랜 세월 여성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누렸다. 고양이의 여성스러우면서 신비로운 분위기를 동경하는 것일까.

 


4. 여성의 긴 생머리 또는 컬이 들어간 찰랑거리는 머리카락은 일반적으로 여성만이 가질수 있는 것이기에 많은 남성에게 섹시하게 느껴졌다. 하지만 세월이 갈수록 여성만의 점유물이라고 주장하기엔 그 기득권이 약해지는 느낌이다.

 


5. 날씬한 여자가 섹시하게 느껴지는 것은 그런 몸매가 옷빨을 잘 받기 때문이다. 특히 패션센스가 충만한 옷일수록 모델처럼 날씬한 여자에게 잘 어울린다. 하지만 옷의 영향이 사라지면 그런 비쩍 마른 여자에게서 섹시함을 느끼긴 어려울 것이다.

 



 

신고
Posted by 딱 아는만큼 쓰는 버크하우스

티스토리 툴바